‘최고령 현역 화가’ 김병기 화백 별세…향년 106세

'최고령 현역 화가'로 불리던 김병기 화백이 어제 오후 별세했습니다. 향년 106세입니다. 1916년 평양에서 태어난 한국 추상미술 1세대인 김병기는 한국 근현대 미술의 산증인이었습니다.

기사 더보기